Make your own free website on Tripod.com

탕평채

재료
  • 청포묵 2모, 쇠고기 50g, 미나리 50g, 숙주 50g, 김 ½장, 오이 ⅓개, 달걀 1개, 송송 썬 붉은 고추 5개
  • 묵 양념장 : 간장, 식초, 설탕, 송송 썬 실파, 다진 마늘, 깨소금
  • 쇠고기 양념 : 간장, 다진 파, 다진 마늘, 깨소금, 설탕, 참기름
만드는 법
  1. 청포묵은 톱니무늬로 포(4장)를 떠서 톱니무늬의 결반대쪽으로 곱게 채썬다.
    포를 뜰 때 칼을 아래 위로 흔들면 톱니무늬로 썰어진다.
    톱니무늬를 내면 양념도 잘 배고 젓가락으로 집을 때 수월하다.

  2. 끓는 물에 묵이 맑아질 정도로 삶아 찬물에 씻지 말고 소쿠리에 건져 물기를 빼고 식힌다.
    묵이 투명해질 때까지 데쳐주면 훨씬 부드러워진다.

  3. 쇠고기는 결대로 곱게 채썰어 간장, 다진 파, 다진 마늘, 깨소금, 설탕, 참기름에 무쳐 달군 팬에
    볶은 후 식혀 놓는다.

  4. 숙주는 머리와 뿌리를 다듬어 끓는 물에 넣었다가 바로 꺼내는 정도로 살짝 데친 후 그대로 체에 밭여 둔다.
    소금은 넣지 않고 데친다.

  5. 오이는 길이 2~3cm 정도로 잘라 원통모양으로 돌려 깎아 채썬다.
    미나리는 뿌리와 잎은 잘라내고 끓는 물에 소금을 넣고 굵은 부분만 먼저 넣어 데치고 그 다음에 가는 부분을 모두 넣어 데친다. 물기를 꼭 짠 후 오이 길이와 같이 2~3cm 길이로 자른다.
    김은 그냥 구운 뒤 같은 모양으로 얇게 자른다.
    홍고추는 동글동글 썬다. 실파는 송송 썬다.
    달걀로 황백지단을 부친다. 식힌 후 채썬다.
  6. 큰 접시에 청포묵을 담고 가장자리에는 송송 썬 실파를 둘러 뿌려 놓는다.(원래 양념장에 들어가는 실파이지만 오늘은 모양을 내었다)

  7. 고명 얹기
    - 묵 위에 오이채를 마주 보게 얹고 미나리채도 마주 보게 얹는다.
    - 쇠고기채도 마주 보게 묵 위에 얹는다.
    - 김도 얇게 자른 것을 마주 보게 얹는다.
    - 맨 위에는 숙주를 얹는다.
    - 황백지단을 숙주 위에 얹고 홍고추 동그랗게 썬 것을 얹는다.

  8. 양념장
    - 간장, 식초, 설탕, 송송 썬 실파, 다진 마늘, 깨소금을 섞어 묵양념장을 만든다.
    - 탕평채는 새콤말콤한 맛이 특징이므로 참기름, 소금에 무치지 않는다.
    - 양념장은 먹는 사람이 섞어드시도록 접시 한 옆에 가만히 뿌려준다. 또는 양념장을 종지에 곁들여낸다.

이전    다음